• 아시아투데이 로고
체육진흥공단, 실내 민간체육시설 고용지원 사업 참여업체 접수

체육진흥공단, 실내 민간체육시설 고용지원 사업 참여업체 접수

기사승인 2021. 04. 26. 09: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민체육진흥공단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내 민간체육시설을 위한 고용지원 사업의 참여업체 접수를 시작한다. 접수는 26일부터 5월 10일까지 온라인 접수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실내 민간체육시설 고용지원 사업은 실내 체육시설업체 종사자(트레이너, 코치 등) 1만명의 신규 또는 재채용에 필요한 인건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1005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접수대상은 국내 소재 실내 민간체육시설업체이며 체력단련장, 태권도장 등의 신고업종과 요가, 필라테스 등 자유업종도 포함된다.

지원을 원하는 사업주는 종사자에게 주 30∼40시간 근무, 4대 보험 가입, 최저임금 이상을 지급해야 한다. 이를 충족할 경우 채용인원 1인당 월 160만원씩 최대 6개월을 지원한다.부정수급이 1회라도 발생한 사업주에 대해서는 지원을 곧바로 중단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도 시행된다.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은 “이번 사업이 고용여력이 감소한 민간 실내체육시설들의 운영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공단은 스포츠산업이 위기 속에서 희망을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 정보는 국민체육진흥공단 홈페이지 및 고용지원사업 콜센터에서 얻을 수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