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재현 합류 ‘스프링 캠프’, 초보 캠퍼들의 고군분투

안재현 합류 ‘스프링 캠프’, 초보 캠퍼들의 고군분투

기사승인 2021. 05. 07. 1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img_01
티빙 오리지널 신서유기 스페셜 ‘스프링 캠프’가 오늘(7일) 공개된다/제공=티빙
티빙 오리지널 신서유기 스페셜 ‘스프링 캠프’에서 강호동·이수근·은지원 OB 팀과 안재현· 규현·송민호·피오 YB 팀의 캠핑이 시작 된다.

오늘(7일) 첫 공개를 앞둔 ‘스프링 캠프’에서는 각 팀에서 선출된 독박 리더가 텐트부터 장보기까지 모든 걸 혼자 준비해야하는 독박 캠핑을 시작, OB 팀의 은지원과 YB 팀의 송민호가 첫 타자로 나선다.

은지원은 캠핑장에 도착하자마자 “그냥 서울 가면 안 돼?”라는 말을 내뱉어 폭소를 자아낸다. 짐을 내리기도 전에 귀찮음이 한껏 묻어난 리더의 진심에 과연 OB 팀의 캠핑이 무사히 완료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그 와중에 은지원은 “고기만 4kg”을 챙겼다고 자랑해 강호동, 이수근과 함께 선보일 침샘 자극 먹방을 기대하게 했다.

한편 송민호는 캠핑계의 맥시멀리스트로 거듭날 예정이다. 이날 송민호의 집에 쌓인 각종 캠핑 용품들을 목격한 규현은 “이정도 샀으면 캠핑 20번은 가야겠는데”라고 조용히 읊조려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짐을 옮기는 것부터 막막해진 YB 팀의 모습에 송민호는 “낭만이네”라며 ‘노동’을 ‘감성’으로 포장하기 시작, OB 팀에 이어 YB 팀 역시 분열 없이 훈훈한 캠핑을 즐길 수 있을지 기대감이 쌓이고 있다.

티빙 오리지널 신서유기 스페셜 ‘스프링 캠프’ 1화, 2화는 7일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