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마우스’ 이승기·이희준·박주현·경수진, 훈훈한 비하인드 공개

‘마우스’ 이승기·이희준·박주현·경수진, 훈훈한 비하인드 공개

기사승인 2021. 05. 11. 13: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10511_마우스_비하인드컷
‘마우스’ 이승기, 이희준, 박주현, 경수진의 모습이 담긴 비하인드가 공개됐다./제공=tvN
‘마우스’의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 측은 11일 이승기, 이희준, 박주현, 경수진의 모습이 담긴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마우스’는 최근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며 사랑 받고 있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는 극 중 정바름(이승기)이 자신을 둘러싼 모든 것이 거짓이었다는 충격적 진실 앞에 얼어붙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모았다.

이와 관련해 공개된 비하인드에서는 격렬한 격투신, 추격신 등 각종 액션신의 모습이 담겼다. 프레데터 정바름 역 이승기와 강력팀 무법 형사 고무치 역 이희준 뿐 아니라, 어린 시절 트라우마를 딛고 꿋꿋하게 살아가는 오봉이 역 박주현, 비밀스러운 과거사를 간직한 열혈 PD 최홍주 역 경수진에 이르기까지, ‘마우스’ 배우들은 꾸준한 체력단련과 액션 연습을 거듭하는 노력을 기울여 왔다.

‘마우스’ 비하인드 컷 속 4인방은 끊임없이 상대 배우와 합을 맞춰보고 현장 PD 및 무술 감독과 의견을 주고받는가 하면, 촬영이 끝난 후 모니터로 달려가 자신의 연기 및 카메라 안 동선을 꼼꼼히 체크하는 모습을 보였다. 더욱이 가장 많은 액션 분량을 소화해야 했던 이승기는 촬영이 끝난 후 상대 배우에게 매번 괜찮냐는 안부를 묻는 등 책임감 있는 면모로 주연 배우의 든든함을 느끼게 했다.

또한 ‘마우스’는 각종 강력 사건들 앞에서 때론 무너지고 때론 분노하는, 감정의 진폭을 입체적으로 그려내는 분량이 많아 섬세한 집중력이 요구됐던 터. 4인 배우는 극도의 감정 분출이 필요한 장면을 앞두고 준비하는 내내 조용히 대본을 열독하고, 차분하게 감정을 다잡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이승기와 박주현은 감정에 훅 스며든 채 자연스럽게 호흡을 맞추다가 컷 소리와 동시에 서로의 등을 토닥이며 응원을 건네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전했다.

제작진 측은 “언제 어디서나 최선을 다 해주는 ‘마우스’ 배우들 모두 작품 후반부에 다다를수록 더욱 농익은 열정을 분출하고 있다. 배우들 덕에 퀄리티 높은 작품이 만들어졌다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충격적인 반전과 이변이 남아있다.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