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남기 “청년전용 저리 대출상품 등 통해 주거비 부담 완화”

홍남기 “청년전용 저리 대출상품 등 통해 주거비 부담 완화”

기사승인 2021. 05. 17. 1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7일 “부모와 떨어져 사는 청년에 대한 주거급여 분리 지급, 청년 전용 저리 대출상품 운용, 청년우대형 청약통장 등을 통해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성년의 날을 맞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청년세대의 가장 큰 고민 중 하나인 주거 문제를 개선하는 데 정책적 노력을 최대한 기울여 나가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도심 내 청년특화주택이나 대학생 기숙사 등 청년 주택 27만3000호를 공급해 청년 전·월세 임차 가구(226만 가구)의 10% 이상이 질 좋은 주택에서 거주할 수 있게 하겠다”고 했다.

또한 홍 부총리는 “고용분야에서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력을 강화하고 취업할 수 있는 권리를 보강하겠다”며 “국민취업지원제도, 각종 청년고용 촉진 장려금 등을 통한 청년들의 노동시장 진입을 촉진하고, 도전 K-스타트업·청년창업사관학교 등을 통해 청년들이 취업전쟁터, 창업전쟁터를 슬기롭게 헤쳐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취약 청년층을 위한 희망키움통장·청년저축계좌, 중소기업에 취업재직중인 청년층의 목돈마련 지원 등을 통해 사회출발자산 형성의 디딤돌이 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