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스타영상] ‘9년만의 은메달’ 여자 펜싱팀 금의환양 “이제 쉬고 싶어요”

[스타영상] ‘9년만의 은메달’ 여자 펜싱팀 금의환양 “이제 쉬고 싶어요”

기사승인 2021. 07. 28. 22: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 도쿄올림픽 한국 선수단 귀국


‘2020 도쿄올림픽’ 여자 펜싱 에페 단체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한국 선수단(최인정, 강영미, 송세라, 이혜인, 장태석 감독)이 2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귀국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