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 신규 확진 1674명, 전날보다 222명↓…전국 확산세 지속

코로나19 신규 확진 1674명, 전날보다 222명↓…전국 확산세 지속

기사승인 2021. 07. 29. 09: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발생 1632명·해외유입 42명
신규 확진자 1천896명…6일만에 최다기록 경신<YONHAP NO-2298>
28일 서울 관악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길게 줄지어 선 가운데 백신수송 관련 차량에 빨간 불이 들어와 있다. /연합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전국적으로 확산하며 29일 신규 확진자 수는 1600명대 후반을 나타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1674명 늘어 누적 19만5099명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 후 최다 기록을 세운 전날(1896명)보다 222명 줄었지만, 전국 곳곳에서 산발적 집단감염이 잇따르고 있어 확진자 규모는 언제든 더 커질 수 있는 상황이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이 1632명, 해외유입이 42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508명 △부산 81명 △대구 56명 △인천 94명 △광주 39명 △대전 69명 △울산 14명 △세종 5명 △경기 460명 △강원 46명 △충북 30명 △충남 46명 △전북 30명 △전남 18명 △경북 22명 △경남 90명 △제주 24명이다.

전날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5만1893명,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는 6만4125건, 비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는 1만4807건으로 총 검사 건수는 13만825건이었다. 위·중증 환자는 285명, 사망자는 2명이다. 국내 평균 치명률은 1.07%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