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롯데칠성, 니치 퍼퓸 브랜드 ‘오 드 칠성 바이 살롱 드 느바에’ 론칭

롯데칠성, 니치 퍼퓸 브랜드 ‘오 드 칠성 바이 살롱 드 느바에’ 론칭

기사승인 2021. 07. 30. 11: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롯데칠성 니치 퍼퓸 이미지
롯데칠성음료가 살롱드느바에와 손잡고 론칭한 니치 퍼퓸 브랜드 ‘오 드 칠성 바이 살롱 드 느바에’/제공=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음료가 니치 퍼퓸 브랜드 ‘살롱 드 느바에’와 손을 잡고 ‘오 드 칠성 바이 살롱 드 느바에(EAU DE CHILSUNG et Salon de Nevaeh)’를 론칭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업 향수는 ‘칠성사이다’를 모티브한 향수 3종과 ‘트레비’, ‘클라우드’를 모티브한 향수 각각 1종씩 총 5종으로 구성돼 있다.

칠성사이다를 모티브한 ‘시드르1950’는 5종의 시트러스향과 작약의 향취를 더해 칠성사이다의 청량함과 시원함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르 사피르’와 ‘페트리코’는 스파클링한 라임에 각각 은방울꽃·린넨 백차의 향을 가미해 사이다의 감성을 향으로 경험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어 트레비에서 착안한 향수 ‘빈티지 코랄’은 자몽의 차분하고 고급스러운 향에 허브로 마무리되는 향취를 느낄 수 있으며, 향수 패키지도 트레비 병의 특징을 그대로 담아 남다른 개성을 추구하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들의 소장 욕구를 자극한다고 전했다.

또한 프리미엄 맥주 ‘클라우드’로부터 영감을 받은 향수 ‘비터 맬로우’는 드라이한 우디와 잔향으로 맥주의 쌉싸름하고 깊은 바디감과 부드러운 무드를 표현한 것이 특징이라고 부연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이번 협업을 통해 각각의 음료가 가지고 있는 특성이 향기로 재해석된 만큼 고객들은 음용할 때와는 다른 색다른 브랜드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