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진도서 10대 남녀 ‘아파트 동반추락’...경찰 ‘추락이유’ 조사

기사승인 2021. 08. 01. 10: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1일 오후 전남 진도읍 아파트서 추락
경찰
진도 나현범 기자 = 31일 오후 전남 진도의 한 아파트에서 10대 친구로 추정되는 남녀가 동반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1일 진도경찰서에 따르면 사고 당일 오후 2시46분께 진도군 진도읍 한 아파트에서 10대로 추정되는 A군과 B양이 추락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들의 추락은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으며 119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두 사람이 추락한 곳은 A군의 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군 등의 휴대전화를 수거해 디지털 분석을 통해 추락이유와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또 B양이 A군의 집으로 들어간 시간대를 확인하기 위해 CCTV를 수거해 분석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친구사이로 추정되며 동시에 추락했다”는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