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제철소 협력사협회, 기업시민활동 우수사·안전활동 우수직원 선정

기사승인 2021. 08. 02. 16: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우수협력사 ㈜코스원, 우수 직원 ㈜조선내화 이도영 주임
광양제철소 전경
포스코 광양제철소.
광양 나현범 기자 = 포스코 광양제철소 협력사협회가 ‘㈜코스원’과 ‘㈜조선내화의 이도형 주임’을 각각 ‘사회공헌 및 기업시민활동 우수사’와 ‘안전활동 우수직원’으로 선정했다.

광양제철소 협력사협회는 2019년부터 우수한 성과를 내고 있는 회사와 직원을 격려하기 위해 매 분기 우수 협력사와 우수 협력사 직원을 선발해 표창을 시상하고 있다.

사회공헌 및 기업시민활동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코스원은 2010년 6월 창립해 국가보안목표 가급 시설인 광양제철소 시설보호 및 출입관리 업무를 수행하는 특수경비 보안 전문회사다.

코스원은 기업시민 활동의 일환으로 직원의 삶의 질과 지역민과의 커뮤니케이션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회적 참여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기업시민 5대 브랜드에 발 맞추어 직원 출산 장려금 지원과 대학 자녀 장학금 등 다양한 출산친화 정책과 지역사회 공존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코스원 직원들은 재능봉사의 일환으로 금호주택단지 방범 순찰활동을 창립 후 매 분기 실시해 지역주민들의 안전 지킴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배동진 코스원 대표는 “포스코 패밀리사로써 기업시민의 역할과 책임을 공감하고 POSCO 5대 브랜드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며 “사회적 책임을 다 하도록 전직원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우수 직원으로 선정된 ㈜조선내화 이도형 주임은 29년간(기간) 혼련기 운전업무를 담당한 베테랑으로 현장 관리 감독자들을 대상으로 안전 리더십 교육, 작업표준 정립으로 무재해 달성 3배수 달성성에 기여했다.

조선내화는 용광로의 내벽에 사용되는 내화벽돌 등 내화물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기업으로 ‘신뢰와 소통의 행복한 조직문화’라는 목표아래 안전한 현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광양제철소 협력사협회 이광용 회장은 코스원과 이도형 조선내화 주임에게 포상을 실시하고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하고 안전한 현장을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