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전통시장 활력·어르신 승하차 돕는 ‘배송도우미 서비스’ 실시

기사승인 2021. 09. 14. 12: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도 전통시장 장날인 3일과 8일 배송 도우미 서비스
지도젓갈타운, 송도어판장 등 지도 전역 배달서비스 확대
배송도우미1
13일 부터 시작된 전남 신안군 전통시장 ‘배송도우미 서비스’. 지도읍 전통시장에서 도우미가 어르신 짐을 옮겨주고 있다. /제공=신안군
신안 정채웅 기자 = 전남 신안군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 ‘배송 도우미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배송도우미 서비스’는 지도 전통시장 장날인 3일과 8일 배송 도우미가 시장 내에 상주하면서 어르신들을 비롯한 고객의 짐을 주차장과 버스정류장 등까지 시장바구니를 운반해 주어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편의를 돕게 된다.

또 어르신이나 거동이 불편한 주민들이 안전하게 장을 보고 집으로 귀가할 수 있도록 버스 승·하차를 도와줘 안전사고 예방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배송 서비스 추진을 위해 희망 일자리 사업으로 전통시장에 나르미 인력 5명을 배치하고, 향후 전통시장뿐 아니라 지도 젓갈타운, 송도 어판장 등 지도 전역에 배달 서비스 사업 확대는 물론 노인분들의 집까지 배달해 주는 서비스 시스템을 단계별로 구축해 전통시장 활성화 및 지역주민 생활 편의 제공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