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021년도 제2회 공무직근로자 신규 채용

기사승인 2021. 09. 22. 13: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공개경쟁시험으로 5개 직종, 18명 선발
대구시청
대구시청
대구 장욱환 기자 = 대구시는 시청과 산하 사업소 등에 근무할 공무직 근로자 채용을 위해 ‘2021년도 제2회 공무직 근로자 채용 시험’을 실시한다.

이번 채용에는 퇴직자 등 결원에 따라 시설물·장비관리원 1명, 현장 근로원 5명, 청소원 6명, 검침원 5명, 상담원 1명 등 5개 직종 18명을 신규 채용한다.

응시는 공고일(9.23) 현재 대구광역시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자로 성별 상관없이 만 18세 이상 만 60세 미만(단, 고령 친화 직종인 청소원의 경우 만 55세 이상 만 65세 미만으로 제한)이면 가능하다.

또 대구광역시 공무직 근로자 관리 규정 상의 결격사유와 부패 방지 와 국민권익위원회의 설치·운영에 관한 법률의 취업제한 대상자에 해당하지 않아야 한다.

대구시는 공무직 근로자 채용의 공정성 확보와 행정의 효율성 향상을 위해 2020년부터 시 본청 및 사업소에서 근무하는 공무직 근로자를 연 2회에 걸쳐 통합해 일괄 선발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실시된 2021년도 제1회 공무직 근로자 채용 시험은 28명 선발에 359명이 출원해 12.8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인 바 있다.

시험방법은 응시자 중 채용예정인원의 5배수를 1차 서류 전형에서 선발하고 2차 체력시험(3개 종목: 악력, 앉아 윗몸 앞으로 굽히기, 윗몸 일으키기)과 3차 면접시험을 거쳐 최종 채용한다.

또 장애인 고용 촉진 및 직업재활법 시행령,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장애인과 취업지원 대상자에게는 채용 단계별로 가산점을 부여하며 일부 직종(시험 공고문 참조)의 경우 자격증 소지자에게 서류 심사 시 가산점을 부여한다.

원서는 다음 달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방문 또는 등기우편을 통해 제출 가능하며 채용 시험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대구시 홈페이지의 ‘시험정보’ 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