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세종문화재단 ‘여주 오곡으로 빚은 가양주 품평회’ 시상식 개최

기사승인 2021. 09. 28. 16: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일반인 대상 총 195건 접수, 16대1 경쟁속 12개 수상작 선정
내년엔 여주 쌀, 고구마 등 다양한 여주 농-특산물로 품평회
여주시
여주세종문화재단이 기획하고 운영한 ‘여주 오곡으로 빚은 가양주 품평회’가 12개 수상작을 최종 선정했다 ./제공 =여주시
여주 남명우 기자 =경기 여주세종문화재단이 올해 처음으로 기획하고 운영한 ‘여주 오곡으로 빚은 가양주 품평회’에서 제출된 144개의 작품 중 심사를 거쳐 금상·은상·동상·특별상까지 12개 수상작을 최종 선정했다.

청주/탁주 부문별 전문 심사위원을 구성해 품평회의 평가지표에 따른 색, 향, 맛, 후미(질감)을 종합적으로 심사했다. 1차 심사위원들이 미숙주를 제외한 출품작품 중에서 청주/탁주 부문별 18개, 총 32개 작품을 선정하고 2차 심사위원 평가점수에 따라 순위를 결정했다.

시상식은 여주명성황후생가 감고당에서 진행했으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외부인 입장을 차단하고 수상 당사자만 참석해 약식으로 진행했다.
청주부문은 금상 ‘별순향주’ 정홍철, 은상 ‘상화청주’ 이재홍, ‘해맑은’ 이유빈, 동상 ‘별 담은 잔’ 이동규, ‘청정주’ 임승규, 특별상 ‘여강 보담주’ 박정용, 탁주부문은 금상 ‘위로주’ 박정란, 은상 ‘여곡주’ 금홍식, ‘아차산날밤주 1호’ 박인희, 동상 ‘샘내주’ 김은순, ‘설레임’ 강수영, 특별상 ‘쉼’ 홍정기가 수상했다.

김진오 여주세종문화재단 이사장은“올해 첫 공모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참가자가 신청한 만큼 가양주에 관심 있는 분들이 많은 것을 알게 됐고 그 실력도 상당한 수준에 올라와 있는 것을 알 수 있었다”며 “올해는 여주 쌀로 시작을 했지만 내년에는 여주 고구마 등 다양한 여주의 농·특산물로 ‘가양주 품평회’를 확장해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