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마트, 국산 문어 활용 델리 신상품

이마트, 국산 문어 활용 델리 신상품

기사승인 2021. 10. 14. 09: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어초밥 연출컷
/제공=이마트
이마트는 국산 문어를 활용한 즉석조리 신상품을 출시하며 즉석 조리 식품 다양화 및 고급화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이마트는 상품의 신선도와 맛을 위해 원물 수급부터 신경 썼다는 설명이다.

냉동 가공된 네타(초밥 위에 올리는 생선살)를 사용하는 대신, 어획 직후 원물 그대로 냉동한 문어를 점포 주문량만큼만 산지에서 해동 및 소분해 각 점포로 전달함으로써 국산 문어 고유의 맛과 신선함을 살렸다.

문어 수요가 높아지는 가을철 문어 요리를 저렴하게 즐길 수 있도록 봄부터 물량을 사전 기획해 가격을 낮췄다.

산지 시세가 저렴할 때마다 원물을 수시로 비축했으며 이를 통해 통영 등 남해안에서 어획한 문어 총 10톤을 사전 확보했다.

한편 이마트는 올해 키친델리 육성 전략으로 인기 카테고리인 초밥의 상품성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

기존에는 광어·연어·초새우 등 대중적이고 익숙한 초밥을 중점 판매했다면, 올해는 고급 어종을 활용한 초밥·숙성 초밥·시즌 초밥 등 다양한 프리미엄 초밥을 지속 출시하고 있다. 올 1~9월 이마트 초밥 매출은 20% 늘었다.

지난 2~4월에는 참숭어 초밥을, 5~9월에는 농어 초밥 등을 기획해 판매했으며, 이번 달 문어 초밥을 판매한 후 11월에는 제철을 맞은 국내산 새조개·키조개 등을 활용한 조개 초밥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마트는 오는 21일까지 키친델리 코너 내 국산 문어를 활용한 초밥·튀김 등의 신상품 6종을 행사카드로 구매 시 20%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이경욱 이마트 델리팀 바이어는 “내식이 일상화되면서 이마트 즉석조리 상품을 찾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며 “특히 올해는 계절별 다양한 신상품 개발에 주력하고 있으며, 그 일환으로 국산 문어를 활용한 초밥 등 신상품을 선보인다”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