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롯데케미칼, 인조대리석 ‘슈프림’ 6종 출시

롯데케미칼, 인조대리석 ‘슈프림’ 6종 출시

기사승인 2021. 10. 14. 18: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롯데케미칼 Supreme 신제품_그랜빌
롯데케미칼 인조대리석 ‘슈프림(Supreme) 컬렉션’ 신제품 그랜빌 /제공 = 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은 인조대리석 ‘슈프림(Supreme) 컬렉션’ 6종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2015년 슈프림 컬렉션을 처음 내놓은 롯데케미칼은 이번에 6종을 추가해 총 11종의 라인업을 보유하게 됐다.

슈프림 컬렉션은 롯데케미칼의 아크릴계 인조대리석 전문 브랜드 ‘스타론(Staron)’의 프리미엄 라인업 중 하나다.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부드럽고 고급스러운 천연의 무늬와 은은한 컬러를 인조대리석에 자연스럽게 구현해 심미성을 극대화했다. 오염에 강하고 가공성이 뛰어나 주방 가구 및 테이블 상판, 세면대, 아트월 등 인테리어 마감재로 폭넓게 적용할 수 있다.

롯데케미칼은 최근 위생 제품에 대한 높은 수요를 반영해 항균 소재 기술을 적용한 ‘그랜빌’ 등 기능성 제품도 추가했다. 인체에 무해하면서도 강력한 항균 효과를 보유해 식당, 병원, 공공시설 등의 인테리어 소재로 활용 가치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영준 롯데케미칼 첨단소재사업 대표는 “독자적인 기술력과 오랜 노하우를 담아 디자인, 기능성, 가성비를 모두 갖췄다”며 “고급화, 차별화된 제품 전략을 기반으로 국내외 인조대리석 시장 확대를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