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탈루세액·은닉재산 제보자 포상금 지급

기사승인 2021. 10. 17. 15: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요자료 제공 등 시민 참여 필수적…우편·팩스 제보
탈루세액 3000만 원, 은닉재산 1000만 원 포상금 지급
2-시 세종1
세종시청
세종 이상선 기자= 세종시가 지방세 탈루나 체납자의 은닉재산을 제보한 사람에게 포상금을 지급한다고 17일 밝혔다.

지급 대상자는 △지방세 탈루세액이나 부당하게 환급·감면받은 세액을 산정하는 데 중요한 자료를 제공한 사람 △체납자 은닉재산을 신고한 사람 △버려지거나 숨은 세원을 찾아 부과하게 한 사람 등이다.

제보자의 신원은 절대적으로 비밀이 보장되며 포상금 액수 등 세부 내용은 시 지방세심의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결정된다.

관련 제보는 세금탈루나 체납자의 은닉재산을 확인할 수 있는 회계 서류와 관련 장부, 매매계약서 등 구체적인 자료를 첨부해 시 세정과나 세원관리과에 우편·팩스로 신고하면 된다.

고명남 세종시 세원관리과자은 “성실납세자가 존경받고 조세 정의가 실현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의 참여가 필수적”이라며 “탈루세액·은닉재산 제보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지방세기본법 시행령 제82조에 따라 신고를 통해 징수된 금액이 탈루세액 등일 경우 3000만원, 은닉재산 신고 징수의 경우에는 1000만원 이상일 경우 포상금이 지급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