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달리기 대회 22~25일 비대면 개최

서울달리기 대회 22~25일 비대면 개최

기사승인 2021. 10. 20. 11: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 명소 달린다…동호인 5000명 참가
'2021 서울달리기' 온라인포스터2
서울시는 오는 22~25일 비대면 서울달리기 대회를 실시한다./제공=서울시청
서울시는 오는 22~25일 ‘2021 서울달리기 대회’를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올해로 19회째를 맞이하는 서울달리기 대회에는 5000명이 참여한다.

참가 종목은 목표 거리에서 1km를 더 달리는 ‘런 플러스 챌린지(이하 런플챌린지)’ 부문과 대회 기간 자유롭게 운동한 후 인증사진을 제출하는 ‘프리 런워크’ 부문 두 가지로 구분된다.

시는 이외에도 친환경 달리기를 실천하는 ‘쓰담런 플로깅’, 노들섬에서 러닝하는 모습을 촬영한 ‘인생런컷’, 매일 3km씩 3일간 9km를 달리는 ‘339런’, 환경오염 방지를 몸소 실천하는 ‘블루라벨 캠페인’ 등 다양한 사전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했다.

최경주 시 관광체육국장은 “올해 서울달리기 대회는 정해진 코스가 아닌 참가자가 만드는 서울레이스라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