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빗, ‘가상자산 거래의 새로운 시작’ 브랜드 캠페인 시작

코빗, ‘가상자산 거래의 새로운 시작’ 브랜드 캠페인 시작

기사승인 2021. 10. 22. 09: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가상자산 거래의 새로운 시작' 캠페인 시리즈 이미지
국내 최초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이 창사 이래 처음으로 ‘가상자산 거래의 새로운 시작’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22일 밝혔다./제공=코빗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이 창사 이래 처음으로 ‘가상자산 거래의 새로운 시작’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22일 밝혔다.

‘가상자산 거래의 새로운 시작’ 캠페인은 코빗이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를 완료하고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코빗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코빗 브랜드뿐만 아니라 NFT(대체불가능토큰) 마켓, 메타버스 기반 플랫폼 코빗타운 등 차별화된 부가 서비스를 알릴 계획이다.

이달부터 12월까지 총 두 달에 걸쳐 진행되는 캠페인은 신촌, 강남, 신사역 일대 옥외 전광판을 시작으로 버스 외부와 버스 쉘터, 지하철 역사 내 전광판에서 만나볼 수 있다. 내달부터는 온오프라인을 아울러 영상 광고도 진행된다.

캠페인에는 코빗이 가상자산 거래에 이정표를 제공하겠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어둡고 불안했던 코인은 끝. 코빗, 코인의 한줄기 빛이 되다’를 메인 메시지로 ‘차트 볼 줄 모르는 당신도 코인에 밝아지도록’, ‘거래지원 종료 코인 너무 많아서 불안한 당신에게’ 등 총 다섯 편으로 구성됐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가상자산 거래의 새로운 시작’ 캠페인은 공식 가상자산거래소로서 코빗의 다양한 서비스를 소개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가상자산 업계에 바람직한 투자 문화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