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16주년 축하메시지] 주낙영 경주시장 “지역사회의 어두운 그늘 밝히는 등불이 되길”

기사승인 2021. 11. 11.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1)
주낙영 경주시장/제공=경주시
경주 장경국 기자 = 정도언론·인간존중·인류평화를 모토로 출범한 이후 참 언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아시아투데이의 창간 16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평소 한결같이 지역의 다양한 소식을 빠르고 생생하게 전달하며 지역발전에 기여해 온 송인준 회장님과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오늘날 넘쳐나는 지식과 정보 속에서 시민들이 반드시 알아야 할 소중한 소식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알리고, 공정한 보도와 균형 있는 비판을 통해 지역발전을 선도하는 것이 이 시대 언론의 역할이라 생각합니다.

이런 점에서 묵묵히 정론직필의 길을 걸어 온 아시아투데이에 존경과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

언론은 진실의 창이며 시대의 등불입니다. 앞으로도 아시아투데이가 지역사회의 어두운 그늘을 걷어내는 밝은 등불이 되길 기대합니다.

전 세계의 다양한 뉴스들을 한글과 영어, 중국어 등 다양한 언어로 전달하고 있는 아시아투데이가 글로벌 언론매체로 더욱 발전해 나가기를 기원합니다.

다시 한 번 아시아투데이 창간 16주년을 축하드리며, 시대를 선도하는 올바른 정보의 산실로 힘차게 도약하기를 응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