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출범...사랑의 온도탑 점등

기사승인 2021. 12. 01. 12: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년 1월 31일까지 나눔캠페인 목표액 137억400만원
안동 김정섭 기자 = 경북도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일 도청 전정에서 이웃돕기 재원 마련과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출범식’을 가졌다.

희망2022 나눔캠페인은 1일부터 내년 1월 31일 까지 62일간 ‘나눔, 모두를 위한 사회백신’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며 모금 목표액은 137억400만원이다.

성금 1억3704만원이 모일 때마다 도청 전정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의 행복 온도가 1℃씩 올라가 목표액에 도달하면 100℃를 달성하게 된다.

이날 출범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 임종식 경북도교육감, 전우헌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이진복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 도단장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전우헌 모금회장의 캠페인 출범 선포, 이철우 도지사의 희망메시지 전달,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첫 기부행사, 사랑의 온도탑 점등, 2022년 배분금 전달식 순으로 진행됐다.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첫 기부행사에는 DGB대구은행, 경북농협 등 지역 기관들이 기부에 동참했고 개인으로는 이진복 도단장이 기부에 참여해 캠페인 첫 기부자로 등록됐다.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희망 2022 나눔캠페인’ 기간 언론사 방송모금, 거리홍보캠페인 모금, 금융기관 모금, 학교 모금, ARS모금(060-700-0060) 등 다양한 나눔 참여방법을 마련하고 도민들의 따뜻한 손길을 기다린다.

도는 진나해 희망 2021 나눔캠페인에서 145억여원을 모금해 목표액 127억원 대비 114%를 초과 달성한 바 있다.

도에서는 최근 3년간 캠페인 목표액 대비 100%이상 모금액을 달성하며 서울, 경기, 충남에 이어 전국에서 4번째로 높은 모금액을 모금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올해도 코로나19로 모두 어려운 한해를 보내고 있지만 함께 힘을 모은다면 이 또한 이겨낼 수 있다”며 “어려운 이웃이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도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