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용문 창업진흥원장, ‘플랜에이치벤처스’ 방문

김용문 창업진흥원장, ‘플랜에이치벤처스’ 방문

기사승인 2021. 12. 13. 12: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픈이노베이션 활성화에 대한 현장 의견 수렴
ㅇㅇ
13일 김용문 창업진흥원장(사진 오른쪽)은 호반건설의 ‘플랜에이치’를 방문해 쎼슬프라이머스 제품에 대해 설명 듣고 있다./제공=창업진흥원
창업진흥원은 김용문 원장이 호반건설의 ‘플랜에이치(Plan.H)벤처스’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했다고 13일 밝혔다.

플랜에이치는 2019년 건설업계 최초로 액셀러레이터 법인으로 설립됐다. 서울 양재에 위치한 호반건설 사옥에 한 층을 창업기업을 위한 인큐베이팅 공간으로 조성해 △스마트건설 △친환경 솔루션 △스마트시티 등 현재까지 20개 이상의 창업기업을 발굴했다.

김용문 창업진흥원장은 플랜에이치에서 직접 투자하고 보육하는 창업기업 ‘플럭시티’를 만나 현실 공간의 물적·동적 정보를 소프트웨어로 변환해 실시간 3D로 표출하는 디지털 트윈 기술에 대해 설명을 들었다. 또 빅데이터와 AI 기반의 기술 개발 등을 통해 스마트팜과 관련된 △재배 △기기 및 설비 △환경제어 솔루션을 공급하는 ‘쎄슬프라이머스’에 방문해 플랜에이치와의 상생 협력에 대한 사례를 청취했다.

김용문 창업진흥원장은 “플랜에이치의 우수한 사례가 타 대기업으로 전파되기를 바란다”며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창업기업과의 상생 협력이 지속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창업진흥원도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