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은행, 시중은행 최초 방역핀패드 도입

NH농협은행, 시중은행 최초 방역핀패드 도입

기사승인 2021. 12. 29. 13: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협은행 보도자료]시중은행 최초 방역핀패드 도입 보도사진
NH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들의 안전한 금융거래를 위해 시중은행 최초로 ‘방역핀패드’를 도입해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핀패드는 고객이 비밀번호를 직접 손으로 눌러 입력하도록 하는 장치이다.

방역핀패드는 고객이 키패드에 비밀번호 입력을 마치면 자동으로 자외선(UV-C) LED를 사용해 짧은 시간 안에 세균 및 바이러스 등을 완벽하게 제거한다. 특히 사용자에게 직접 자외선이 노출되지 않도록 안정성을 고려해 제작된 점이 특징이다. 주소재인 UV-C LED는 UV램프의 단점인 짧은 수명, 환경오염 위험 및 크기의 제약 등을 극복하고, 살균에 최적인 단파장을 선별해 방출할 수 있다.

NH농협은행은 본점영업부, NH통합IT센터 출장소 등 수도권 주요 영업점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고, 향후 고객과 영업점 직원들의 의견을 참고해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