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령군, 저소득층·중증장애인 치과진료비 지원

기사승인 2022. 01. 23. 1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의령군청
의령군청./제공=의령군
의령 허균 기자 = 경남 의령군이 진료비 부담으로 치료를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 어르신과 중증장애인을 대상으로 틀니와 치과진료 본인부담금을 지원한다.

23일 의령군에 따르면 어르신 틀니 보급사업 대상자는 만65세 이상 의료급여 수급권자와 차상위 본인부담경감대상자, 건강보험료 하위50% 이하인 자이며, 중증장애인 치과진료비 지원 사업 대상자는 장애정도가 심한 저소득층 장애인이다.

사업 대상자로 선정되면 틀니(전부·부분), 지대치, 임플란트 시술 시 발생하는 본인부담금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중증장애인은 레진과 보철도 지원이 된다. 틀니는 치료비를 지원 받고 7년이 경과해야 다시 지원 받을 수 있다.

접수 방법은 다음 달 7일부터 18일까지 의령군 보건소에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의령군 보건소 관계자는 “경제적인 문제로 치과진료에 어려움이 있었던 저소득층 노인과 장애인 분들이 저작기능을 개선하고 구강건강권을 회복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