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상권 공동체 지원사업 벤치마킹 위해 전국에서 방문

기사승인 2022. 05. 20. 15: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충남경제진흥원과의 벤치마킹 간담회 추진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충남경제진흥원 벤치마킹 간담회
경상원을 방문한 충남경제진흥원 관계자들이기념촬영을 했다./제공 = 경상원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전담기관인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하 경상원)에 타 지자체의 끊임없는 벤치마킹 문의와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경상원은 20일 충남경제진흥원 담당자들이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지원사업 등의 벤치마킹을 위해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지원사업과 매니저 지원사업에 대한 추진절차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방문했다고 밝혔다.

최근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사업’이 전국단위로 확대된 우수정책 사례로 선정되는 등 주목을 받으며, 지난해 2월 두 차례에 걸쳐 부산경제진흥원이 사업을 벤치마킹하기 위해 경상원을 찾아온 바 있다.

부산광역시 또한 지난해 7월 소상공인·자영업자 전담 지원기관 설립을 벤치마킹하고자 방문했으며, 골목상권 공동체 육성과 활성화 지원 조례를 제정하는 등 골목상권 지원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지원사업은 2019년 경기도에서 최초로 시작된 사업으로, 광역 최초로 소상공인 30명 이상 구성한 상인회에 사업화를 지원(공동마케팅, 공동시설환경개선)하며, 올해 신규조직 25개소를 포함해 총 376개소의 상인회 설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경상원은 △공모사업 규모 확대 △결속력 강화를 위한 리더십 훈련프로그램(경영교육, 선진지 견학, 컨퍼런스 등) △비대편 판로개척지원을 위한 스마트역량강화 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골목상권 활성화 방안을 다각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이홍우 원장은 “‘코로나 엔데믹 시대’로 국면이 전환됨에 따라 그간 많은 피해를 입은 경기도 골목상권의 회복이 필요한 현 시점에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선례를 만들어 전국으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으로 2019년 10월 개원한 경상원은 도내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한 △골목상권 공동체지원 △골목상권 매니저지원 △경기지역화폐 활성화 △경영환경개선 △경기공유마켓육성 △상권영향분석시스템 등 다양한 지원사업들을 진행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