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대통령, 재난 긴급 대책회의 주재…호우 피해 상황 점검

윤대통령, 재난 긴급 대책회의 주재…호우 피해 상황 점검

기사승인 2022. 08. 09. 09: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윤석열 대통령, 집중호우 대처 상황 점검
윤석열 대통령이 9일 오전 서울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열린 집중호우 대처 긴급 점검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연합
윤석열 대통령은 9일 오전 9시30분 정부서울청사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긴급 대책회의를 주재하고 호우 피해 상황을 점검한다.

전날 오후 윤 대통령은 자택에서 이상민 행안부 장관으로부터 집중호우 상황을 보고받았다. 중부지역에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윤 대통령의 서울 서초동 자택 주변도 침수되면서 윤 대통령은 자택에서 보고를 받고 전화로 지시를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윤 대통령은 "지방자치단체와 산림청, 소방청 등 관계기관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호우 상황을 철저히 관리하고, 급경사지 유실 등으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위험지역에 대한 사전 주민대피 등 각별한 대책을 강구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또 "대중교통시설 복구 작업에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행정기관 및 공공기관은 상황에 맞춰 출근시간 조정을 적극 시행하고, 민간기관과 단체는 출근시간 조정을 적극 독려하라"고 주문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