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준수·케이 측 열애설 부인 “명백한 사실 무근, 선후배 동료”

김준수·케이 측 열애설 부인 “명백한 사실 무근, 선후배 동료”

기사승인 2022. 08. 19. 14: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준수 케이
김준수 케이/제공=팜트리 아일랜드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와 케이가 열애설을 완강히 부인했다.

김준수와 케이의 소속사 팜트리아일랜드는 19일 "이날 보도된 김준수와 케이의 열애설 보도에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전해드린다"라며 "두 사람은 대표와 소속 아티스트의 관계이자 같은 업계의 선후배 동료"라고 밝혔다.

이어 "김준수와 케이의 열애설은 모두 사실무근임을 명백히 밝힌다. 부디 확인되지 않은 무분별한 추측성 기사들은 자제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케이는 그룹 러블리즈 출신으로 1월 김준수가 설립한 팜트리 아일랜드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