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환혼’ 파트1 마지막회, 이재욱·정소민, 우기더기의 로맨스 결말은?

‘환혼’ 파트1 마지막회, 이재욱·정소민, 우기더기의 로맨스 결말은?

기사승인 2022. 08. 28.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환혼
'환혼' 이재욱·정소민/제공=tvN
'환혼'이 이재욱과 정소민의 저잣거리 데이트를 공개했다.

tvN 토일드라마 '환혼' 측은 28일 파트1 최종회에 앞서 장욱(이재욱)과 무덕이(정소민)의 쇼핑 데이트가 담긴 스틸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장욱은 무덕이와 정진각에 갇힌 술사들을 지키기 위해 자신의 기력을 모두 잃을 수 있는 극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탄수법으로 얼음돌의 결계를 깨 몰입도를 높였다. 이에 장욱은 벼랑 끝 훈련으로 쌓아온 모든 기력을 잃은 대신 사랑하는 무덕이와 평생을 함께할 것을 약조했다.

특히 극 말미 장욱은 무덕이에게 "도련님한테 시집와라"라고 프러포즈해 두 사람이 로맨스 결실을 맺을 수 있을지 최종회에 관심이 치솟은 상황.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는 장욱과 무덕이의 저잣거리 데이트가 담겼다. 이는 혼례반지를 고르기 위해 나선 모습으로 다정하게 반지를 고르던 두 사람이 주인을 보고 동시에 깜짝 놀라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진 스틸에는 뾰로통한 무덕이 옆에서 어쩔 줄 몰라 하며 눈치를 살피는 장욱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마치 혼인을 앞둔 연인이 사소한 일로 다투는 모습을 떠올리게 해 보는 이의 미소를 자아낸다. 과연 장욱과 무덕이가 사랑의 결실을 맺을 수 있을지 '환혼'의 파트1 최종회에 관심이 집중된다.

'환혼'은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 활극. '환혼' 파트1 마지막회는 오늘(28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