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창간 17주년 축하메시지] 김진표 “초일류 국가 도약 길잡이 되주길”

[창간 17주년 축하메시지] 김진표 “초일류 국가 도약 길잡이 되주길”

기사승인 2022. 11. 11.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진표국회의장_2207
김진표 국회의장
안녕하십니까, 국회의장 김진표입니다.

아시아투데이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송인준 회장님과 임직원 여러분, 애독자 여러분께도 축하 인사를 드립니다.

아시아투데이는 글로벌시대에 맞게 다양한 뉴스를 한글과 영어, 중국어로 국내외에 보도해왔습니다. 대한민국의 문화가 아시아에 확산할 수 있도록 애써왔습니다. 아시아의 중심 언론으로 성장해 아시아 국가의 공생과 번영에 기여하는 매체가 되겠다는 목표로 매진해왔습니다.

아시아투데이가 '아시아의 오늘'이 '세계의 오늘'이 되는 시대를 꿈꾸며 도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의 꿈을 응원합니다.

창간 17주년을 맞아 <초일류 국가로의 도약-위기는 기회다> 리셉션을 엽니다. 넘치는 유동성에 따른 인플레이션과 저성장 위기, 미중 패권경쟁과 장기화하는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한치 앞도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위기를 기회 삼아 도전에 응답해왔습니다. 오늘 리셉션에서 초일류 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이 모색되길 바랍니다.

다시 한번 아시아투데이 창간 17주년을 축하하며 모든 분들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