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드뉴스] “축의금 기준은 밥값?”... 축의금 기준 웃기네요

[카드뉴스] “축의금 기준은 밥값?”... 축의금 기준 웃기네요

기사승인 2022. 11. 30. 0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드뉴스] “축의금 기준은 밥값?”... 축의금 기준 웃기네요 

친구, 지인, 직장동료 결혼식에 갈 때 축의금 얼마나 내나요?
 
‘친한 사이인지’ ‘내 결혼식에도 부를 사람인지’ ‘내 결혼식 때는 온 사람인지’ 등을 생각하면서 대부분 축의금 액수를 정하는데요 

최근 한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에는 ‘축의금’과 관련한 글이 올라와 축의금 기준에 대한 누리꾼들이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디자인: 박종규hosae1219@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