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진, 블레드 포럼 계기 연쇄회담...부산엑스포 지지 요청

박진, 블레드 포럼 계기 연쇄회담...부산엑스포 지지 요청

기사승인 2023. 08. 29. 09: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아르메니아 외교장관회담1
박진(왼쪽) 외교부 장관이 미르조얀 아르메니아 외교장관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제공=외교부
박진 외교부 장관은 블레드 전략포럼 참석 계기로 중동부 유럽 및 발칸 지역 5개국(아르메니아·북마케도니아·불가리아·슬로바키아·스위스)과 연쇄회담을 가졌다. 박 장관은 자리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지지를 요청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박 장관은 회담에서 부산이 세계박람회 개최를 위한 최고 후보지임을 설명하며 2030 부산세계박람회 개최 지지를 요청했다.

카테리나 사켈라로풀루 그리스 대통령, 드리탄 아바조비치 몬테네그로 총리, 아나 브르나비치 세르비아 총리, 안드레이 플렌코비치 크로아티아 총리 등 중동부 유럽 5개국 총리 및 장관은 부산입후보를 진지하게 검토했다는 게 외교부의 설명이다.

박 장관은 이날 연쇄회담을 가지며 북한의 전례없는 도발로 동북아 및 세계 평화 안전을 크게 위협하고 있으며 북한의 도발에 대해서는 국제사회의 단호하고 단합된 대응이 필요하다고 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