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추석연휴 의료공백 최소화 비상진료체계 운영

기사승인 2023. 09. 26. 14: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 추석연휴 의료공백 최소화… 비상진료체계 운영
경주시 보건소 전경/경주시
경북 경주시 보건소가 추석연휴 기간 진료공백을 막고 체계적인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추석명절 비상진료 대책'을 추진한다.

26일 경주시에 따르면 먼저 동국대 경주병원, 계명대 경주동산병원은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24시간 응급실을 운영하고, 병·의원 35곳도 연휴기간 진료가 가능하도록 비상진료 체계를 유지한다.

휴일 지킴이 약국은 76곳을 지정·운영해 시민들의 의약품 구입 불편을 최소화 한다.

연휴기간 중 문 여는 병·의원과 약국에 대한 정보는 129(보건복지 콜 센터) 또는 119(구급상황관리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으며, 경주시청과 보건소 홈페이지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또 응급의료포털 또는 스마트 폰 앱(응급의료정보제공)을 통해 가까운 의료기관이나 약국을 검색할 수 있다.

코로나19 선별진료소는 연휴기간 내 시민운동장에서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정상 운영한다. 단 12시부터 13시까지는 점심시간으로 운영하지 않는다.

더불어 코로나19 대응 비상방역 대책반을 운영해 선별검사, 역학조사 등 24시간 비상연락 체계를 유지한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