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행복두끼 프로젝트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3. 11. 28. 09: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결식우려아동 40명 1년간 밑반찬 도시락 지원
01의성군제공 행복두끼 프로젝트 협약 체결
의성군에서 행복두끼 프로젝트 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의성군
경북 의성군은 지난 27일 행복얼라이언스 사무국 행복나래, 행복도시락사회적협동조합이 참석한 가운데 결식우려아동 밑반찬 제공을 위한 '경북 의성군 행복두끼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8일 의성군에 따르면 '행복두끼 프로젝트'는 복지혜택이 닿지 않는 아이들의 지속가능한 결식아동 문제 해결을 목표로 결식우려아동에 공감하는 기업 116개와 지자체 74개 약 30만명의 일반시민이 지속지원을 위해 노력하는 민관협력의 사회안전망 구축을 목표로 하는 사업이다.

군은 협약을 통해 관내 결식우려아동 40명에게 1년간 총 1만560식에 해당하는 밑반찬 도시락을 지원하게 됐다.

군에서는 끼니 해결에 어려움을 겪는 아동을 발굴하고 생활가구 브랜드 기업 '일룸'은 도시락 제조와 배송에 필요한 재원을 기부해 힘을 보탰다.

또 행복도시락은 성장기 필수 영양소를 고려한 밑반찬을 제조와 배달하게 되며 이처럼 3개 협력기관은 각각의 역할을 나눠 결식우려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노력에 뜻을 모았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결식우려 아동의 발달과 안전망을 위해 민관이 협력해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됨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우리군은 행복두끼 프로젝트가 단발성에 그치지 않도록 지원 종료 후에도 해당 아동들이 충분한 영양을 공급받으며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