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신협, 창립 첫 비상총회…포털 ‘다음’ 상대 법적대응 예고

인신협, 창립 첫 비상총회…포털 ‘다음’ 상대 법적대응 예고

기사승인 2023. 11. 30. 11: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0일 오후 3시, 한국프레스센터 프레스클럽
/'Daum 검색 블로그' 공지 게시물 갈무리.

한국인터넷신문협회(회장 이의춘, 이하 인신협)가 포털 다음이 콘텐츠 제휴 언론사(CP)만 뉴스검색이 되도록 기본값을 변경한 것과 관련해 위헌 소지가 있다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인십협은 30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비상총회를 개최한다. 다음의 뉴스검색 기본값 변경 결정으로 인한 국민의 기본권 침해, 공정한 경쟁 훼손 등의 문제를 집중 논의하고 총의를 모을 예정이다.

인신협의 비상총회 개최는 2001년 협회 결성 이후 22년만에 처음이다. 

협회는 회원사의 의견을 수렴해 다음을 상대로 뉴스검색 개편 정지 가처분소송, 공정거래위원회 불공정거래행위 제소 등 강경한 법적 대응에 들어갈 방침이다.

또한 협회의 임시기구로 꾸린 비상대책위원회를 지역의 언론단체와 개별언론사 등을 포함하는 전국 비상대책위원회로 확대할 계획이다.

앞서 협회는 24일 긴급이사회를 열어 다음의 뉴스선택권 봉쇄를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으며, 대응전략과 실행방안을 모색할 임시조직으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