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크리에이트립, 올해 1-4월 대만 관광객 서비스 이용 현황 발표

크리에이트립, 올해 1-4월 대만 관광객 서비스 이용 현황 발표

기사승인 2024. 06. 18.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년 대비 거래건수 뷰티·의료 600%, 외식 500% 증가
크리에이트립의 24년 1월부터 4월까지 외국인 관광객 자사 서비스 이용 데이터에 따르면, 의료 서비스 중 ‘안과’의 거래액이 크리에이트립 뷰티·의료 서비스 거래액 중 약 24%를 차지했다./ 크리에이트립
국내 인바운드 관광 리딩 플랫폼 크리에이트립이 24년 1월부터 4월까지 자사 서비스 이용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대만 관광객의 거래 규모가 대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관광공사 자료에 따르면 대만은 중국과 일본에 이어 올해 방한 관광객 수와 전년 대비 관광객 증가율 3위인 한국 관광 '단골국'이다. 코로나19 유행 이전인 2019년 동기보다 오히려 7.5% 증가해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완전히 회복했다. 

대만 관광객들이 가장 많이 찾고 지출하는 분야는 단연 K-뷰티와 의료 분야다. 대만 관광객들이 크리에이트립을 통해 이용한 뷰티·의료 서비스의 거래건수는 전년 동기 대비 약 600%, 거래액은 약 1400% 증가했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2022년 대비 2023년 대만은 한국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 중 가장 높은 증가율(867%)을 보인 만큼 올해도 의료 관광을 위해 한국을 찾는 대만 관광객이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들은 한국 의료 관광의 핵심 분야인 피부과, 성형외과 외에도 안과와 치과로도 많이 유입되고 있다. 특히 안과는 올해 크리에이트립 뷰티·의료 서비스 거래액 중 약 24%를 차지하고 있어 앞으로도 한국 의료 관광 시장의 '알짜배기'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K푸드' 또한 인기와 유명세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 올해 4월까지 대만 관광객들의 외식 분야 거래건수는 전년 동기 대비 약 500%, 거래액은 약 1100% 늘었다. 외식 분야 중 '카페/디저트' 업종 거래건수는 서울 시내 브런치 카페와 약과 쿠키 매장을 중심으로 약 180배 상승하는 등 한국인의 입맛과 트렌드에 맞춰 재해석한 카페와 디저트류가 큰 인기를 끄는 것으로 나타났다.

임혜민 크리에이트립 대표는 "대만은 한국의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신뢰도와 충성도가 높아 관광객으로서 실제 방문율과 그 잠재력이 매년 높아지고 있는 국가"라며 "앞으로도 유망한 관광 타깃 대만 관광객의 니즈를 면밀히 분석해 관광 상품을 지속 개발 및 확장하고 K푸드와 K뷰티를 전파하는 국내 브랜드의 현지 홍보 및 진출 또한 적극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크리에이트립은 한국 중소 브랜드의 인지도를 높이고 글로벌 성장에 기여하고자 다양한 K-푸드 및 K-뷰티 브랜드와 대만 현지를 연결하는 교두보 역할을 맡고 있다.

크리에이트립이 지난 5월 국내 약과 브랜드 ‘유밀가’가 크리에이트립을 통해 대만 현지 인플루언서 협업을 진행하고 높은 성과를 기록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