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편의점, 벚꽃 나들이로 매출 ‘UP’

편의점, 벚꽃 나들이로 매출 ‘UP’

기사승인 2013. 04. 15.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편의점이 벚꽃 나들이 효과를 톡톡히 본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편의점 GS25(대표 허승조)가 지난 주말 동안 여의도 지역 15점포 매출을 살펴 본 결과 전주 대비 13일은 104.9%, 14일은 33.6% 증가했다.

봄꽃 축제가 시작한 첫 주말이자 따뜻했던 토요일은 여의도로 봄꽃 나들이를 나온 인파로 인해 매출이 크게 늘었다.

토요일에는 아이스커피(1564.7%), 선크림(1436.9%), 휴대용티슈(773.2%), 물티슈(437.9%) 등이 많이 팔렸다. 돗자리(425.9%), 맥주(322.2%), 음료수(244.2%), 건전지(214.4%)는 물론 과자류, 김밥, 도시락 등 나들이용 먹거리도 많이 판매됐다. 

반면, 바람이 많이 불고 쌀쌀했던 일요일은 비교적 매출 증가율이 적게 나타났다. 하지만 캔커피와 뜨거운 물로 타먹는 컵커피 매출은 각각 96.1.5%, 84.6%로 비교적 큰 폭으로 증가했다. 

조만환 GS리테일 편의점사업부 영업기획팀장은 “여의도 봄꽃 축제가 시작하면서 여의도 지역 매출이 크게 증가했다”며 “벚꽃이 만개하기 시작하면 인파가 더 몰릴 것으로 판단, 중분한 재고 확보를 통해 고객이 원하는 상품을 갖출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