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55데이’ 효과?…위메프, 황금연휴 매출 38.7% 증가

‘55데이’ 효과?…위메프, 황금연휴 매출 38.7% 증가

기사승인 2017. 05. 10. 13: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55데이
위메프는 황금연휴 기간 전년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이 38.7% 증가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황금연휴가 시작되는 4월29일부터 5월7일까지 매출을 비교한 결과이며, 특히 같은 기간 디지털·가전 중 공기청정기를 비롯한 계절가전이 전년 대비 821%로 급증했고, 황사마스크를 포함한 건강·의료용품의 매출도 250%나 증가했다.

위메프는 이 기간 ‘위메프 55데이’를 비롯한 각종 특가행사와 쿠폰할인 이벤트 등으로 매출 상승은 견인한 것으로 분석했다. 5월5일 진행된 파격할인 행사 ‘위메프 55데이’에서는 5월 ‘가정의 달’ 특수와 계절 특수가 겹쳐 유아동패션 상품 13만여 개, 여성의류 8만6000개, 언더웨어 4만1000개 등 카테고리별 역대 최대 일 판매량을 달성했다. 또한 ‘위메프 55데이’ 효과로 금·토·일 주말매출이 위메프 창사 이래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진원 위메프 상품사업본부 본부장은 “긴 연휴로 평상시보다 매출 감소를 우려했으나 55데이를 비롯한 각종 프로모션의 효과로 오히려 지난해 대비 40% 가까운 증가를 보였다”면서 “지속적인 기록행진과 더불어 참여 파트너사와 상품수가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도 파격특가 행사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위메프 55데이’에 참여한 협력사와 상품수는 역대 파격특가 행사 중 최대치를 경신했다. ‘위메프 55데이’ 참여 협력사수는 지난 ‘33데이’에 비해 9.3%, ‘44데이’에 비해 4.3% 증가했다. 판매 상품 수 역시 지난 33데이에 비해 42%, 44데이에 비해 17.2% 늘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