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재현, 설리 비보에 황망 “아닐 거야 내가 이상한 거지”

안재현, 설리 비보에 황망 “아닐 거야 내가 이상한 거지”

기사승인 2019. 10. 14. 2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가수 안재현이 자신의 SNS에 게재한 사진. /안재현 인스타그램
배우 안재현이 설리의 비보에 황망한 마음을 드러냈다.

14일 안재현의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닐 거야 아니지. 그치 아니지? 인터넷이, 기사들이 이상한 거 맞지. 내가 현실감이 없어서 지금 먹는 내 약들이 너무 많아서 내가 이상한 거지 그치. 내가 이상한 거지'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안재현은 하늘 사진을 게재했다. 안재현과 설리는 영화 '패션왕'을 통해 인연을 맺은 바 있다.

앞서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설리는 오후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