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방갤’ 실검 등장에 관심…BJ 김하콩 동물학대 논란 확산

‘인방갤’ 실검 등장에 관심…BJ 김하콩 동물학대 논란 확산

기사승인 2019. 12. 09. 07: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방갤 캡처
'아프리카TV' BJ 김하콩의 동물 학대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9일 디시인사이드 내 인터넷방송갤러리(이하 인방갤)에는 '하콩이 고양이 집어덩진 장면'이라는 제목의 글과 영상에 게재됐다.

이를 본 누리꾼들이 동물 학대 논란이라고 주장하자 다른 누리꾼들은 '악마의 편집이다. 빨리감기 한 것' '하콩이가 금수저고 교양 있게 자랐는데 동물 학대를 했겠냐?' '그냥 고양이 내려놓은 것 아님?' 등의 반응을 보이며 설전을 펼치고 있다.

이후 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인방갤'이 등장하기도 했다.'

한편 BJ 김하콩은 아프리카TV와 유튜버에서 활동 중인 크리에이터로 유튜브 구독자는 13만8000명을 보유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