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유플러스, 카카오와 실사기반 스타 이모티콘 제작

LG유플러스, 카카오와 실사기반 스타 이모티콘 제작

기사승인 2019. 12. 11. 13: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212 LG유플러스, 카카오와 손잡고 실사 이모티콘 제작(가로)
LG유플러스는 카카오와 손잡고 캐릭터 이모티콘과 차별화된 실사 기반의 스타 이모티콘 제작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사는 다양한 분야의 스타를 대상으로 한 이모티콘 제작을 위해 협력하고 LG유플러스가 보유한 볼륨메트릭(Volumetric) 기술을 적용해, 기존 캐릭터 이모티콘과 차별화된 실사 기반의 이모티콘을 선보일 예정이다.

볼륨메트릭 기술은 그래픽인 아닌 실사를 기반으로 360도 입체 영상을 제작하는 기술로 LG유플러스가 자체 보유한 5G AR 스튜디오에서 촬영이 가능하다. LG유플러스는 이를 활용해 기존 캐릭터 이모티콘과 차별화된 더욱 실감나는 이모티콘 크기와 애니메이션 구현 범위를 확장한 ‘큰 이모티콘’을 제작한다.

LG유플러스는 먼저 유투브 크리에이터 ‘양팡’ 이모티콘 16종을 이달 11일부터 카카오톡을 통해 서비스하고, 추가로 다양한 분야의 인물을 선정해 실사 기반의 이모티콘 시장에 새롭게 진출할 계획이다. 카카오는 자체 플랫폼을 활용해 실사 이모티콘의 마케팅을 지원하게 된다.

LG유플러스 AR/VR서비스담당 최윤호 상무는 “5G에서 선보인 AR콘텐츠를 보다 많은 고객이 재미 있게 즐길 수 있도록 카카오와 협력하는 건이며, 보유하고 있는 AR콘텐츠 제작 역량을 활용하여 보다 다양한 이모티콘을 선보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