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제이엘케이인스펙션, 코스닥 기술특례 상장 성공

제이엘케이인스펙션, 코스닥 기술특례 상장 성공

기사승인 2019. 12. 11. 15: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창업진흥원은 11일 창업도약기 기업의 코스닥 등 상장을 지원하는 ‘창업도약패키지 상장촉진 프로그램(상장촉진프로그램)’이 세 번째 결실을 맺었다고 밝혔다.

2018년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 상장촉진 프로그램을 통해 예비상장 창업기업으로 선정된 제이엘케이인스펙션(대표 김원태·김동민)이 그 주인공이다. 제이엘케이인스펙션은 지난 1년 동안 창업진흥원의 상장전문위원의 상장멘토링·공시체계 구축을 위한 자문, 회계기준 변경 등 상장추진 지원을 통해 11일 코스닥 시장에 기술특례로 상장했다.

제이엘케이인스펙션은 2018년 상장촉진 프로그램을 수행하기 앞서 2017년 창업도약패키지 사업화 프로그램을 지원받았으며 이를 통해 우수인력을 고용하고 기술 개발을 추진하는 등 소기의 실적을 달성했다.

제이엘케이인스펙션은 인공지능(AI) 기술을 기반으로 의료영상 진단·분석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기업으로 진료 전 과정에서 의료진이 판단을 내릴 때 필요한 분석결과를 제공한다.

2017년부터 시작된 상장촉진 프로그램을 통해 코스닥 상장에 성공한 기업은 2017년 수혜기업 오스테오닉, 2018년 수혜기업 티앤알바이오팹, 2018년 수혜기업 제이엘케이인스펙션을 포함해 총 3개 기업이다.

창업진흥원은 앞으로도 예비상장 창업기업의 성공적인 자본시장 진출을 위해 우수한 기술력으로 상장이 가능한 기술특례상장 유망 기업을 지원하고 상장추진 지원, 상장전문가 멘토링 등을 통해 창업기업의 상장을 계속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