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황교안 “안철수, 오셔서 자유우파 대통합 역할 해달라”

황교안 “안철수, 오셔서 자유우파 대통합 역할 해달라”

기사승인 2020. 01. 14. 16: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황교안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 ‘희망 대한민국 만들기 국민대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4일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대표 대해 “오셔서 자유 우파의 대통합에 역할을 해주셨으면 대단히 고맙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인천시당 신년인사회 직후 ‘안 전 의원과 물밑 접촉이 있었느냐’는 질문에 “오시면 좋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미워도 합치고, 싫어도 합쳐서 문재인 정권과 싸움에 나설 모든 사람이 함께하자는 게 우리가 추진하는 대통합”이라며 “안 될 분도 있다. 그렇지만 문재인 정권보다 미운가”라고 물었다. 이어 그는 “총선에서 이겨 대한민국을 제자리에 갖다 놓고, 우리 경제도 좀 살려놓고 도탄에 빠진 국민들 편안해지게 한 뒤 ‘그때 너 왜 그렇게 했어’라면서 따져도 늦지 않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 사람은 안 돼 라고 말하는 심정은 알겠다. 그런데 이것 빼고 저것 빼고 하다 보면 이길 확률이 낮아진다”고 했다.

앞서 황 대표는 경기도당 신년인사회에서도 “헌법가치에 충실한 모든 사람이 함께 모이도록 서로 손을 크게 벌려야 한다. ‘다 들어오라’고 해서 통합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지금 어렵고 힘든데 우리가 내려놓고 설득해서 대통합을 위해 가고 있다. 우리가 이기려면 통합하는 게 길”이라며 “목표는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는 것이다. 총선에서 승리하는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