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프로야구 선수, 시민에 이어 여자친구 폭행 정황
2020. 08. 05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26.3℃

베이징 31.2℃

자카르타 28.2℃

프로야구 선수, 시민에 이어 여자친구 폭행 정황

기사승인 2020. 01. 15. 1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찰
시민을 폭행한 프로야구 선수 A씨(26)가 당시 여자친구 가족에게도 폭력을 휘두른 것으로 15일 드러났다. /출처=아시아투데이 DB
시민을 폭행한 프로야구 선수 A씨(26)가 당시 여자친구 가족에게도 폭력을 휘두른 것으로 15일 드러났다.

앞서 A씨는 지난달 29일 오전 1시40분께 서울 용산구 이촌동 여자친구 자택 인근에서 B씨와 다퉜고, 이를 말리던 시민 C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았다.

그러나 당시 A씨는 여자친구 B씨와 말다툼을 벌였을 뿐 아니라 B씨와 그의 가족들에게도 폭행을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 가족이 신고를 원치 않는 점을 고려해 데이트 폭행 사건에 대한 조사는 하지 않을 방침이다. 단순 폭행의 경우 피해자가 원하지 않으면 처벌하지 않는 ‘반의사불벌죄’에 해당한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 대한) 추가 조사 계획은 없다”고 전했다.

한편, A씨는 시민 폭행 혐의로 경찰에 넘겨졌으나 피의자와 합의해 법적 처벌은 피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