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북대학교병원 응급실 ‘코로나19’ 의심 환자 방문…18일 폐쇄

경북대학교병원 응급실 ‘코로나19’ 의심 환자 방문…18일 폐쇄

기사승인 2020. 02. 19.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합
경북대병원 응급실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방문해 폐쇄됐다.

19일 경북대병원에 따르면 중구 삼덕동 경북대학교병원 응급실이 코로나19 의심 환자 수명이 방문해 지난 18일 오후 11시15분께 폐쇄됐다.

보건 당국은 경북대병원을 방문한 의심 환자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북대학교병원 관계자는 "1차 조사결과 양성으로 판명돼 응급실을 폐쇄했고 2차 조사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이날 오전 10시에 진행될 공식 브리핑에서 대구·경북 내 양성반응 환자 수를 발표할 예정이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대구경북 코로나19 추가 의심환자는 10명 안팎이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