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 확진자 200명 돌파…21일 오후 48명 추가확인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

도쿄 26.9℃

베이징 23.3℃

자카르타 27.4℃

코로나19 확진자 200명 돌파…21일 오후 48명 추가확인

기사승인 2020. 02. 21. 17: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구 확진자 42명…신천지 연관자, 지역구분 없이 46명
'코로나19' 확산세, 몰려드는 의심 환자들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21일 오후 남구 보건소에 의심 환자들이 몰려들고 있다. 남구에는 코로나19 확산을 가져온 것으로 지목받는 신천지 교회가 있다. /사진=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갈수록 커지고 있는데 확진자 수가 200명을 넘어섰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1일 48명의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이날 오후에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에 확인된 환자 52명인 점을 감안하면 하루 동안 100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것이다. 이에 따라 이날 오후 4시 현재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수는 204명으로 늘었다.

새롭게 확인된 환자 48명 중 42명은 대구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서울과 경남이 각각 2명, 경기와 광주에서 각각 1명씩 추가됐다. 또 48명 중 대구경북 지역 집단발병의 진원지로 추정되는 신천지대구병원 관련 환자는 지역에 관계없이 46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2명은 감염경로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다.

한편 싱가포르로 출장을 갔다가 귀국 후 확진 판정을 받았던 19번째 환자가 이날 격리해제되면서 증상 호전으로 퇴원한 환자는 17명으로 늘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