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래한국당, 원유철 신임 당대표로 추대…사무총장 염동열·정책위의장 김기선

미래한국당, 원유철 신임 당대표로 추대…사무총장 염동열·정책위의장 김기선

기사승인 2020. 03. 20. 14: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원유철 미래한국당 신임 당 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미래한국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천관리위원회 재구성 의사를 밝히고 있다./연합뉴스
미래한국당은 20일 오전 영등포 당사에서 의원총회를 열어 5선의 원유철 의원(5선·경기 평택시갑)을 신임 당 대표로 추대했다. 원 대표는 원내대표도 겸임한다.

전날 통합당과의 공천 갈등 끝에 한선교 전 대표 등 지도부가 일괄 사퇴한 지 하루 만이다.

원 대표는 전날 통합당을 탈당해 미래한국당에 입당했다.

원 대표는 비례대표 공천 파동을 수습하고, 새롭게 공천관리위원회를 구성해 비례대표 후보자를 선정하는 작업에도 본격적으로 착수할 계획이다.

이날 의총에서는 새로운 지도부 구성도 이뤄졌다. 원 대표와 함께 통합당에서 한국당으로 이적한 정갑윤 의원은 상임고문을 맡기로 했다.

최고위원에는 정운천 의원과 장석춘 의원이 지명됐고, 정책위의장에 김기선 의원, 사무총장에 염동열 의원이 각각 선임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