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눈이 부시게’·‘안녕 드라큘라’, 방심위 선정 좋은 프로그램상 수상
2020. 07. 0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4℃

도쿄 25.6℃

베이징 21.6℃

자카르타 27℃

‘눈이 부시게’·‘안녕 드라큘라’, 방심위 선정 좋은 프로그램상 수상

기사승인 2020. 05. 27. 16: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눈이부시게_안녕드라큘라_방심위수상
‘눈이 부시게’, ‘안녕 드라큘라’ /사진=JTBC
JTBC 드라마 ‘눈이 부시게’와 ‘안녕 드라큘라’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선정한 올해·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상을 수상했다.

27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알츠하이머 환자의 눈부신 기억과 삶을 섬세하게 그려내 큰 사랑을 받은 작품 ‘눈이 부시게’(연출 김석윤, 극본 이남규·김수진, 제작 JTBC스튜디오)를 2019년을 통틀어 ‘올해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일상에서 마주할 수 있는 먹먹한 고민과 이에 대한 따뜻한 성찰을 그려낸 단막극 ‘안녕 드라큘라’(연출 김다예, 극본 하정윤, 제작 JTBC스튜디오)는 2020년 2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상을 수상했다.

‘눈이 부시게’는 2019년 한 해 동안 백상예술대상(TV부문 대상 배우 김혜자),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등을 휩쓸며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배우 김혜자가 연기한 극 중 김혜자의 명대사 “이 세상에 태어난 이상 당신은 이 모든 걸 매일 누릴 자격이 있습니다. 후회만 가득한 과거와 불안하기만 한 미래 때문에 지금을 망치지 마세요. 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당신은 그럴 자격이 있습니다”는 드라마가 끝난 지금까지 끊임없이 회자되며 많은 드라마팬들의 ‘인생 드라마’임을 입증했다.

인생에서 가장 외면하고 싶은 문제와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의 성장담을 옴니버스 2부작으로 그린 JTBC 드라마페스타 ‘안녕 드라큘라’는 짧지만 깊은 작품성으로 호평받았다. 첫 입봉작으로 이달의 프로그램상을 수상하게 된 김다예 감독은 “안녕드라큘라’는 자기반성과 위로를 전달하고 싶어 만든 작품이다. 가슴이 따뜻해지는 시나리오를 작업해준 하정윤 작가님을 비롯해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에게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