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산지역 성인 흡연율 전국평균보다 높다
2020. 07. 13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4℃

도쿄 18.9℃

베이징 22.2℃

자카르타 28.4℃

서산지역 성인 흡연율 전국평균보다 높다

기사승인 2020. 05. 28. 17: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산시민 흡연율은 감소, 고위험 음주율·스트레스 인지율 상승
역사회건강조사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질병관리본부장상 수상
서산시,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 건강통계 결과 발표
서산시청 전경 /제공=서산시
서산 이후철 기자 = 충남 서산지역 성인 흡연율이 소폭 감소했으나 충남·전국평균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산시는 지난해 8월부터 10월까지 표본가구로 선정된 가구원 중 만 19세 이상 성인 89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 건강통계 결과’를 28일 발표했다.

조사결과 대표적 건강행태 지표인 현재 흡연율은 23.1%로 전년대비 0.9% 감소했으나, 충남(21.5%)과 전국(20.3%) 평균에 비해 높은 수준으로 집계됐다.

반면 현재 흡연자의 금연 시도율은 54.1%로 전년 27.9%와 대비해 크게 증가했으며, 충남(43.2%)과 전국(42.9%) 평균에 비해 높게 조사돼 향후 긍정적인 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또 걷기실천율은 50.5%로 충남(39.3%)과 전국(40.4%) 평균에 비해 높게 조사돼 시보건소가 지속적으로 걷기동아리를 운영하고 걷기 운동 효과를 홍보한 성과가 나타난 것으로 분석됐다.

아울러 혈압수치인지율, 혈당수치인지율, 연간 당뇨성 안질환 합병증검사 수진율은 전년대비 25.3%, 3.5%, 11.8% 상승했으며 충남과 전국의 수치보다 높아 효과적인 심뇌혈관질환 및 합병증 예방관리가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한 번의 술자리에서 남자는 소주 7잔(또는 맥주 5캔) 정도, 여자는 5잔(또는 맥주 3캔 정도) 이상을 주 2회 이상 마시는 사람의 비율인 고위험음주율은 20.8%로 전년도보다 6.5% 증가했다.

스트레스 인지율도 30.5%,로 전년도보다 6.5% 증가했다.

시는 올해 건강생활 실천사업 추진 시 조사 결과를 토대로 절주 캠페인과 정신건강증진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송기력 시보건소장은 “조사 결과를 보건사업 방향을 제시하는 기초자료로 활용하고 지역보건의료 계획 수립 및 보건사업 수행에 적극 반영해 더 건강하고 행복한 서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질병관리본부장상을 수상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