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태안해경, 밀입국 중국인 2명 목포서 추가 검거
2020. 07. 13 (월)

태안해경, 밀입국 중국인 2명 목포서 추가 검거

기사승인 2020. 06. 01. 08: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8명중 3명 검거...나머지 5명도 행방 추적 중…운송책(운전자) 2명 붙잡아
태안해경, 중국인 밀입국자 2명 추가 검거
태안해경 관계자들이 지난달 28일 목포에서 검거한 밀입국 운송책을 압송하고 있다. /제공=태안해경
태안 이후철 기자 = 충남 태안해양경찰서는 모터보트를 타고 밀입국한 중국인 A(33)씨와 B(37)씨를 지난달 29일과 30일 전남 목포에서 잇따라 검거했다고 1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이번에 검거된 밀입국자들은 과거 한국에서 일한 경험이 있으며 전남 소재 양파 농장 등에 취업하기 위해 중국에서 8명이 개인당 중국 돈 1만 위안(한화 170만원)을 모아 모터보트 및 연료 등 제반 물품을 구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해경 관계자는 “한국에 있는 지인(중국인 추정)과 사전에 치밀한 밀입국 모의해 태안 의항해수욕장 해안가로 밀입국했다”며 “이들 모두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말했다.

태안해경은 밀입국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으며 앞으로 효율적인 수사진행을 위해 공개수사 전환도 검토하고 있다. 또 이들을 도왔던 운송책 2명도 지난달 28일 목포에서 검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