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투데이갤러리]김영재의 ‘타히티 섬’
2020. 07. 0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2℃

도쿄 20.9℃

베이징 24.1℃

자카르타 27.2℃

[투데이갤러리]김영재의 ‘타히티 섬’

기사승인 2020. 06. 03.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투데이갤러리 김영재
타히티 섬(53×72.7cm 캔버스에 유채 1994)
‘산의 화가’로 알려진 김영재는 푸른 색 산 그림으로 유명하다.

1979년 스위스 알프스를 등반하며 산악의 비경을 접하고 산을 그리기 시작한 작가는 국내 산은 물론 히말라야, 킬리만자로, 하롱베이, 안나푸르나 등 명산을 직접 오르고 그 감동을 그린다.

그는 철저한 시각적 경험을 토대로 산을 그리지만, 그대로 재현하기 보다는 색의 느낌과 그 주변 기운까지 화폭에 옮기며 자연미를 담고자 노력한다.

김영재는 “아침 일찍 알프스나 지리산에 가면 주위 공기로 인해 산이 아주 파랗게 보이는 것에 강렬한 인상을 받아 산을 파란색으로 그린다”며 “파란색은 실제 산의 색이라기보다 내 마음 속 산의 색”이라고 말했다.

케이옥션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