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레이더스,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 푼다
2020. 07. 1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4℃

도쿄 26.7℃

베이징 22℃

자카르타 26℃

트레이더스,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 푼다

기사승인 2020. 06. 05.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6일부터 판매…트레이더스 1년치 물량
일회용마스크 장당 320원…1인당 50개 구매 가능
매일 전국 점포에 각 700~1000박스 공급…소형 일회용마스크도 판매
트레이더스 마스크 판매
지난 2월 트레이더스 월계점에서 고객들이 줄을서서 마스크를 구매하고 있다./제공 = 이마트
트레이더스가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을 확보해 판매에 들어간다.

트레이더스는 6일부터 ‘일회용 마스크 50개입(대형·소형)’ 1박스를 1만5980원에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판매 제품은 MB필터가 포함된 3중 구조 일회용마스크다.

판매는 전국 트레이더스 18개 점포에서 이뤄지며, 매일 각 점포마다 700~1000박스 물량이 입점될 예정이다. 구매 개수는 1인당 1박스(50개입)로 제한한다.

트레이더스 측은 “소비자들의 마스크 구매 비용 부담을 덜여주고, 더워진 날씨에 일회용마스크를 찾는 고객들이 크게 늘어날 것을 예상해 물량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트레이더스에서 판매하는 일회용마스크를 4인 가족이 30일 동안 매일 사용할 경우 마스크 구매 비용은 KF마스크 대비 20% 수준에 불과하다. 트레이더스는 대규모 물량(2000만장)을 마스크 제조업체에 일괄 구매해 판매 가격을 낮췄다.

지난 1월부터 5월까지 트레이더스가 판매한 마스크 물량은 KF마스크와 일회용마스크를 합쳐 총 약 900만장인 점을 고려하면, 이번에 판매하는 2000만장은 트레이더스에서 약 1년 동안 판매할 수 있는 마스크 물량인 셈이다. 트레이더스는 이번 물량이 6월 한 달 내에 모두 판매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트레이더스는 최근 수요가 급증한 소형 일회용마스크 역시 동일한 가격에 판매한다. 트레이더스는 유치원 및 초등학교 개학으로 최근 수요가 높아진 소형 일회용마스크도 대형과 동일한 가격에 판매해, 소비자들의 마스크 구매 비용 부담을 낮춘다는 방침이다.

박예은 트레이더스 마스크 바이어는 “소비자들에게 일회용마스크를 저렴한 가격에 공급하기 위해 수많은 협력업체를 물색해 이번 판매를 기획했다”며 “소비자들이 트레이더스에 오면 언제든지 마스크 구매가 가능하도록 역대급 물량을 공수했다”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