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북민중행동 “이스타항공 창업주 이상직의원 사퇴하라”
2020. 07. 1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

도쿄 20℃

베이징 26.9℃

자카르타 27℃

전북민중행동 “이스타항공 창업주 이상직의원 사퇴하라”

기사승인 2020. 07. 01. 11: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상직
전북민중행동은 1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주가조작에서 페이퍼컴퍼니까지 악질 경제사범 이상직 의원은 사퇴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박윤근 기자
전주 박윤근 기자 = 임금 체불 논란에 휩싸인 이스타항공의 창업주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대한 사퇴와 강력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열렸다.

민주노총과 전농 전북도연맹 등 전북지역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전북민중행동은 1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주가조작에서 페이퍼컴퍼니까지 악질 경제사범 이상직 의원은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이날 전북민중행동은 “1600명의 이스타항공 노동자들이 무려 250억원에 달하는 임금체불과 계약해지 해고·희망퇴직·임금삭감 등 일방적 구조조정으로 고통받고 있다”고 말했다.

단체는 “이 의원은 본인 자녀가 대표로 있을 뿐 자본금이 3000만원에 제대로 된 영업실적도 없던 이스타홀딩스가 이스타항공의 대주주가 될 수 있었는지에 대한 의혹에도 눈을 감았다‘고 목소리를 높혔다,

단체는 “이 의원은 지금이라도 재난 시기에 해고되고 임금이 체불된 노동자의 생존권을 보장하고 제기된 모든 의혹을 투명하게 공개하라“고 촉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